콜로라도 뉴라이프 선교 교회 | 목회자 칼럼
75
archive,paged,category,category-75,paged-4,category-paged-4,qode-quick-links-1.0,ajax_fade,page_not_loaded,,qode-theme-ver-11.1,qode-theme-bridge,wpb-js-composer js-comp-ver-5.1.1,vc_responsive

목회자 칼럼

한국 열린 교회 김남준 목사님의 설교를 듣다 등장한 수유리 양복 입은 신사 사망 사건이다. 새벽녘, 양복을 차려 입은 신사가 다른 사람들의 손에 이끌러 수유리 병원 응급실에 들어왔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도착하기 전 이미 숨이 멈춘 상태이었다. 그런데, 그 신사가 당직 의사의 관심을 끈 것은 꼭 쥐고...

가정 관련 상담 사례를 읽다 기억하고 있는 사례가 있다. 하도 심하게 싸우던 부부, 부부싸움이 너무 잦고 심하여 정신과 의사를 찾아 함께 부부 상담을 받기로 하였다. 그들의 말을 다 들은 후, 의사는 남편과 아내에게 노란 색 물약을 처방하여 주었다. 싸우기 바로 직전, 마음에 분노가 일어날 때...

얼마 전, 미국 동부 지역 교회 연합으로 실시한 집회 및 교역자 세미나 중 세미나 내용을 들을 기회가 있었다. 강사는 아버지 학교 및 시애틀 형제 교회 권준 목사님, 권 목사님은 요한복음 13:34-35절의 말씀 “[34] 새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지난 주간, 작년 안식월 기간 동안 한국을 방문하는 동안 기록했던 일기를 보다 “감사미소”란 문구를 보게 되었다. 기억을 떠올려 보니, 내가 머물고 있던 지역 교회를 방문하던 중 주보에 기록된 글을 읽다 마음에 감동이 되어 다시 일기장에 기록 했던 글이었다. 어느 공동체든지 감사미소가 풍성할수록 평안하고 기쁘다. 그런데,...

한국말에 “호불호[好不好]가 극명하다”는 말이 있다. 이번 다니엘서 세미나가 그렇지 않았을까 생각하여 본다. 뉴라이프 교회의 설교 사역에 익숙하신 분들에게 강의 식의 강론이 그렇게 가깝게 다가오지는 않았을 것 같다. 추후 기회가 된다면, 이런 공부는 대중적 집회보다, 뉴라이프 아카데미 사역의 일환으로 주중 원하시는 분들을 중심으로 자유롭게 질문도 하며...

지난 주간 이런 재미있는, 그러나 의미 있는 글을 읽었다. 남편이 부쩍 가는 귀 먹어가는 아내를 염려하여, 전문의와 상의하여 어떻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를 강구하기로 했다. 전문의는 일단 청력의 정도를 알아야 하니 집에 가서 테스트를 하여 보라고 하였다. 집에 들어서자 마자, 남편은 부엌에 있는 아내를 향하여...

인터넷 우스개 글에 극중의 멋있게 생긴 남자 배우를 보며 아내의 남편에게 하는 말의 반응 차이에 대하여 이런 글이 실린 적이 있다. 결혼 1년 차: 인간성은 별로일거야, 당신이 제일 좋아,  홍알홍알… 애 하나 낳은 후: 애만 아니면 한 번 연애 해 볼텐데… 애를 둘 낳은 후: [말 없이 한...

나는 정치 목사가 아니다. 물론 정치에 대한 개인적인 소신이 있지만, 공개적으로 어떤 편을 취하지 않는다. 적어도 공개 석상에서 정치적 중립을 취하는 것이 목사의 책임이라고 믿기 때문이다. 요즘 한국의 정치 현황을 흥미 있게 살펴 보고 있다. 절대 현정부를 비하하거나 혹은 비평하기 위함이 아니다. 내가 요즘 한국...

요즘 한국에서 공전의 히트를 치고 있는 tvN사의 “윤식당”이란 프로그램이 있다. [히트치는 TV 작품에 관한 기사는 빠지지 않고 읽는다.] 네 명의 배우,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그리고 신구씨가 인도네시아 길리 트라왕안 섬 해변에 작은 한식당을 열고 가계를 1주일간 경영하는 중 일어나는 일들을 보여 주는 프로그램이다. 별로 기대를...

지난 5월 11일자 미주 한국 일보에 “교황 태권도 명예 10단”이란 제목의 기사가 올라왔다. 흥미 있어 클릭하여 보니, 세계 태권도 연맹이 지난 10일 바티칸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 명예 10단 증과 함께 태권도 도복과 띠를 전달한 기사이었다. 수여식에는 세계 태권도 연맹 조정원 대표가 수여를 했다고 기사는 적었다....